뒤로

본문

이문세는 1959년생의 가수로 한국 발라드 역사의 대명사로 여겨진다. 1980년대를 대표하는 표상으로 장수 라디오 프로그램 별이 빛나는 밤에의 DJ(별밤지기)로도 매우 유명하다. 한때 별명이 밤의 문교부 장관이었다고 한다. 대표곡은 소녀, 붉은 노을, 옛사랑,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광화문 연가, 조조할인 등이다.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이문세



라일락 꽃향기 맡으면

잊을 수 없는 기억에


햇살 가득 눈부신 슬픔 안고

버스 창가에 기대 우네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떠가는듯 그대 모습 


어느 찬비 흩날린 가을 오면 

아침 찬바람에 지우지 



이렇게도 아름다운 세상 잊지 않으리 

내가 사랑한 얘기 우


여위어 가는 가로수 그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우 아름다운 세상 

너는 알았지 내가 사랑한 모습 


우 저 별이 지는 가로수 하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 

떠가는듯 그대 모습 


어느 찬비 흩날린 가을 오면 

아침 찬바람에 지우지 


이렇게도 아름다운 세상 잊지 않으리 

내가 사랑한 얘기 우


여위어 가는 가로수 그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우 아름다운 세상 

너는 알았지 내가 사랑한 모습 


우 저 별이 지는 가로수 하늘밑 

그 향기 더 하는데 


내가 사랑한 그대는 아나 

태그

댓글 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