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NVEST

[주식 분석] 에이스침대 주가 전망

반응형



에이스 침대는 대한민국 침대시장의 독보적인 1위로 오랜 기간 군림해왔다.심지어 2위인 시몬스 침대의 안정호 대표이사는 에이스침대 안성호 대표이사의 동생이다.

에이스침대와 시몬스침대의 안유수 회장은 두 대표이사의 아버지다.
가히 침대 가문이라 할 수 있는 집안이다.





<2015년 최고가에만 사지않았다면 절대 손해보지않았을 위대한 차트>


1. 가격분석
에이스 침대의 시가총액은 2017년 2월 20일 기준 3469억이다.
현재 주가는 156,400원이다.




지난 3년간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다음과 같다.

[2013]
1,648억
292억
289억

[2014]
1,693억
272억
238억

[2015]
1,927억
344억
305억

2016년 실적은 아직 보고되지않았으나 300억은 넘었을 것으로 예상된다.
(2016년 1~3분기 누적순이익 206억)
PER은 약 11.56배

2. 재무분석
자산총계  3962억
부채총계    320억
자본총계  3642억



당좌자산만 495억이 있으니 현금이 없어서 부도날 확률은 없어보인다.

부채비율은 8.79% 
거의 무차입 경영이라고 봐도 될 것 같다.


3. 시장분석
현재 대한민국 침대시장의 규모는 2014년부터 1조원을 돌파했다.
시장규모가 커진만큼 경쟁도 심해져서 침대 시장 자체가 다변화 되었다.

고급침대, 저가침대, 침대렌탈, 전동침대 등

에이스침대가 침대시장에서 영원히 부동의 1위를 할 것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다만 최근 몇년간 침대가 필수적인 가구로 자리매김하게 되었기때문에 침대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은 확실하다고 생각한다. 또한 침대는 교체주기가 있는 상품이기 때문에 사람의 인생 내내 구매할 수밖에 없는 제품이다. 이렇게 침대시장이 성장해준다면 아무리 경쟁이 심화되어도 에이스침대의 순이익 상승은 당연한 일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또한 최근 젊은 계층의 선택적 결혼 현상을 통한 비혼율 증가 역시 침대 판매량을 늘리게 되는 또다른 요소가 될 것이다.


4. 지분분석
총주식수 2,218,000
안성호외 2인 1,771,627 79.87%
자사주 303,611 13.69%
총 유통주식수 142,762 6.44% ㅎㄷㄷ...

안성호외 2인은 아버지인 안유수 회장과 동생인 시몬스 침대 대표 안정호 사장이다.
안유수 회장이 5%, 안정호 사장이 0.32%

개인적으로 지분관련하여 가장 좋아하는 회사형태는 오너 100% 소유의 비상장사이다. 글로벌 곡물 메이저인 카길 같은 회사가 속하는데 이런 회사는 주식을 공모해서 투자금을 끌어모을 필요를 안 느끼기때문에 절대 상장을 하지않는다. 그다음으로 좋아하는 형태가 바로 에이스침대처럼 오너의 지분율이 심하게 높은 기업이다. 왜냐하면 만약 내가 가지고 있는 회사가 좋다는 생각이 들면 당연히 내회사의 주식을 더 많이 가지고 싶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 것이기 때문이다. 안성호 사장의 생각이 틀릴 수도 있겠지만 어쨌든 안성호 사장은 다른 알짜배기 연결회사가 있는 것도 아니고 에이스침대에 자신의 운명을 걸고 있는 것이다. 또한 자사주를 보유하게 되면 자사주 보유분만큼은 배당을 하지않아도 되기때문에 주주에게 좀더 높은 배당을 할 수 있게 된다. 다만 이회사는 안성호외 2인이 거의 모든 배당금의 주인이기때문에 많은 주주들이 외치는 주주중심경영, 주주친화적인배당정책은 당연하다. 본인에게 좋게 하지않을 경영자가 어디있겠나.

5. 배당분석
이회사의 3년간 주당 순이익(EPS)과 주당 배당금(DPS)이다.
                  2013년  2014년  2015년
주당 순이익 13,059  10,724  13,741
주당 배당금   2,000    2,500    3,300
배당성향(%) 15.32    23.31    24.02

배당성향이 꽤 들쭉날쭉한데 이것 역시 주주친화정책의 일환으로 보인다. 
안성호 대표의 작년 배당금 총액이 58억에 달한다고 비판하는 기사를 본 적이 있는데
순이익에 비해 엄청나게 많은 배당을 하는 것도 아니고 
자기회사 주식을 남한테 비싼값에 떠넘기는 것도 아닌데 
자본주의사회에서 자기 회사에 집중하는 오너를 덮어놓고 비판하는 이유를 알 수가 없다.
어쨌든 배당을 올리면 올리지 내리지는 않을 기업이라고 생각한다.


6. 총평
주식은 기본적으로 배당을 받기위해서 하는 것이라고 한다. 배당은 한번에 많이 받을 필요가 없다. 연금처럼 오랜 기간에 걸쳐 꾸준하게 받는 것이 최고다. 배당을 꾸준히 지급되려면 기본적으로 회사의 사업이 지속적으로 잘 운영되어야한다. 그리고 회사의 배당정책이 주주친화적이어야한다. 마지막으로 너무 비싸게 배당받을 권리(주식)을 매입한다면 누적배당금이 아무리 쌓여도 투자금액 대비 너무 적은 돈일 것이다. 워런버핏은 말한다. 그저그런 기업을 굉장한 가격에 사려하지말고 굉장한 기업을 그저그런 가격에 사는 것이 훨씬 낫다고.


반응형